저 같은 경우 기회가 될때마다 블로그에서 이벤트를 갖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에는 웃자구요 900회 기념으로 이벤트를 진행했는데요, 제 블로그에서의 7번째 이벤트 였습니다. 굳이 배송비까지 들여가며 이벤트를 진행하는 이유는 나눔의 즐거움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행복을 나누면 배가 된다는 개인적인 믿음 때문이겠지요. ^^;

오늘(2007.8.20)은 예상치 못한 큰 선물을 받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월요일 오후 회사로 도착한 박스 하나

사실 지난 주말 블로거 she-devil님께서 주소를 알려달라고 해서 알려드렸습니다. 혹시 무슨 티켓 같은 것을 보내주시려나 내심 기대하고 있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를 개봉하자, 뽁뽁이로 정성스럽게 쌓여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뽁뽁이를 걷어내자...
헉... 너무나도 달콤해 보이는 스콘과 메모 하나가 들어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he-devil님께서 웃자구요 900회 기념 이벤트에 당첨되셨는데, 행운을 준 감사의 의미로 직접 만드신 스콘을 보내주신거였습니다. 정성스럽게 모양까지 내서 포장해주시고, 이쁜 글씨체의 메모까지 정말 감동의 쓰나미가 밀려오더군요. 티켓같은게 오려나 생각했던 저에게는 정말 큰 감격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안에는 정성스럽게 포장되어진 십여개 정도의 스콘이 들어있었습니다. ^^


다른 회사에 다니고 있지만 같은 건물에서 근무하고 있는 와이프님께 박스 채 들고 바로 내려갔습니다. 선물을 받은 즐거운 마음을 와이프와 함께하고, 또 와이프님 회사 동료분들께 스콘을 나눠드렸습니다.

스콘을 커피와 함께 먹었는데, 입안에서 살살 녹더군요. 무더운 날씨에 she-devil님의 선물 하나로 얼마나 유쾌하고 즐거운 하루였는지 모르겠습니다. 이 포스트를 작성하고 있는 지금까지도 흐뭇하네요 ^^;

나눔의 즐거움...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본 하루였습니다. 무언가 대가를 원하며 나눠서는 안되겠지만, 어떤식으로든 베푼 만큼 돌아온다는 믿음이 더욱 강해졌구요.

다시 한번 너무 큰 선물을 해 주신 she-devil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더불어 보다 나눔이 많아지고, 따스한 블로고스피어를 기대해봅니다.

 «이전 1 ··· 1039 1040 1041 1042 1043 1044 1045 1046 1047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