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쌍바 그 후

Posted by rince Talk, Play, Love : 2008.08.12 22:41



무더위를 피해 보겠다며 선풍기 앞에서
쌍쌍바를 두 손에 들고 먹던, 서울 우리집에 거처하는 송모여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뭐...

역시 올 여름 더위는 빠삐코에 맡겼어야 하는건가...


ps. 오늘 웃자구요 보다 재미있으면 낭패... ㅠㅠ



더하는 글

노모 사진을 올리라는 열화와 같은 방문자들의 댓글에 힘입어...
노모 사진 공개


열기

'Talk, Play, Lov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쌍쌍바 그 후  (52) 2008.08.12

 «이전 1 ··· 655 656 657 658 659 660 661 662 663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