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자구요 914 : 보릿고개

Posted by rince Just for Fun/901-1000 : 2007. 8. 29. 12:43



언제부터인가 우리는 주변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날지 못하고 달리기로 위험을 피하는 비둘기들을 보게 됐습니다. 이른바 닭둘기라 불리우는 녀석들입니다. 도심에는 천적도 없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가기만 했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체수는 늘어나지만 먹을 수 있는 건 한정되어 있으니, 늘 배고픔에 시달리는 닭둘기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 식당은 가격이 비싸서, 비교적 저렴한 학교의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녀석도 있구요...
그나마 구내식당을 이용할 수 있는 녀석은 경제적 여건이 좋은 상황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시락 싸올 형편도 되지 못해 물로 배를 채워야 하는 녀석들이 부지기수인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물배채우는 녀석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배고픔을 이기지 못해, 생계형 도둑질까지 하게됐습니다...
암울한 상황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늘 도둑이 소도둑 된다던가요....
결국은 조폭 갈매기들과 손을 잡고 떼강도 짓도 서슴없이 하게 됐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게 얻은 식량을 사회적 약자들에게 나누어주어 '의적'이라 불리워지길 바랬지만 도둑은 도둑일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사회적 약자에 관심을 갖고 있고, 동료들의 죽음에 애도를 표하는 그들의 따스한 마음 만큼은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애도가 아니라, 입맛 다시는거라면 낭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부느~~은!! 비둘기들도 부담없이 피임을 할 수 있도록 콘돔을 무상지원하라! 지원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8.29 13:25 BlogIcon 까칠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점심이후 졸음 싹..입니다.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저 놈의 닭둘기들....

  2. 2007.08.29 13:32 BlogIcon zizi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 덮치는 비둘기떼를 보니 어릴적 봤던 히치콕 "새"의 공포가 되살아나는군요.(;;)

  3. 2007.08.29 14:06 BlogIcon 푸른가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사무실에 앉아서 웃으며 봤습니다.. ^^

  4. 2007.08.29 15:39 BlogIcon 열심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맙소사 정말 새의 공포네요 ㅎㅎㅎ
    새 종류는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특히 비둘기는 싫어요~

    • BlogIcon rince 2007.08.30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둘기 퇴치방법은 남성 건강에 좋다고 소문내는 방법이 있을거 같아요 ^^;; 한편으로 도시의 흉물이 되어버린 비둘기들이 안타깝습니다.

  5. 2007.08.29 17:39 BlogIcon ciyn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ㅅ-''
    전 비둘기 보면 쫒아 보내는데요.. 요즘 것(?)-_-;들은 달아 나지도 않더군요;;

  6. 2007.08.29 18:36 BlogIcon freeis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참새 어쩔껍니까~~ ^^;;;;
    암튼 닭둘기 놈들은 인간이 만들어낸 악몽이라고나 할까요.. - _-)
    (뭔 소리여 ㅎㅎ)

  7. 2007.08.29 18:42 BlogIcon wan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새... 참 오랜만에 봅니다~ ㅋㅋ

    • BlogIcon rince 2007.08.30 14: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참새는 좀 보기 힘들어졌죠
      참새는 작고 귀여운 느낌인데, 비둘기는 게으르고, 더러운 느낌이랄까요... ㅠㅠ

  8. 2007.08.30 00:05 BlogIcon 문차일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의 비둘기... 적당히 익히기를 기다리면서 입맛다시는게 아닐까요 ^^ㅋ

  9. 2007.08.30 10:31 BlogIcon 달룡..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둘기들도 참 불쌍합니다..어쩌다 이런 신세가 되었는지..그래도 평화의 상징 아니었던가요..ㅎㅎ

  10. 2007.08.30 15:08 BlogIcon monOmat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리의 미관도 문제지만
    저녀석들이 쥐못지 않은 세균 덩어리라는 점이 문제죠 ㅠ_ㅠ

  11. 2007.08.31 16:35 BlogIcon 미디어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ince 회원님의 포스트가 미디어몹 헤드라인에 링크되었습니다. 다음 헤드라인으로 교체될 경우 각 섹션(시사, 문화, 엔조이라이프, IT과학) 페이지로 옮겨져 링크됩니다.

  12. 2007.08.31 20:33 방랑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화의 상징이라고 마구 방사한 것도 비둘기 개떼러쉬의 원인이라고...

  13. 2007.11.25 12:49 BlogIc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7번째 사진에서 누워있는 아저씨 '스티브오스틴'으로 보입니다;;

    • BlogIcon rince 2007.11.26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티브오스틴이었다면 해골그림이나 What? 이 써있는 티셔츠를 입고 있었지 않을까요? 흐음... 그건 TV속에서만의 연출일까요? ^^

 «이전 1 ··· 1028 1029 1030 1031 1032 1033 1034 1035 1036 ··· 231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