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시스


"캐논코리아 컨슈머 이미징 - 제 67회 이달의 보도 사진상"을 수상한 사진입니다.
마일리지 적립이 없기 때문에 보고서도 모른체 지나쳐 가는걸까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찰은 당신과 따뜻한 이웃입니다.


아...
그러셨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견찰....아...죄송... 오타가...
경찰이 참 바쁘십니다.
법과 질서를 쎄워주시느라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니 우리 스스로, 집사람과 재산은 알아서 잘 보호 합시다!~

유머는 유머일 뿐 구속하지 말자~ ^^
저 구속하셔도 마일리지 없음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8.09.05 00:41 BlogIcon 컴속의 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자에겐 약하고 약자에겐 한 없이 강한(?) 우리의 따뜻한 이웃 경찰인 것 같아요~~

  3. 2008.09.05 00:48 BlogIcon 위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참 웃다가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4. 2008.09.05 02:43 BlogIcon 용감한티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정이라 해도 촬영하기 어려운....
    씁쓸하네요

  5. 2008.09.05 09:24 BlogIcon 리치타이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의 슬픈 현실이죠.. 왠지 맘 아프네요

  6. 2008.09.05 09:42 BlogIcon 에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긴데 웃을 수만은 없군요...;;;

  7. 2008.09.05 09:51 BlogIcon 공상플러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 웃을수가 없어요..

  8. 2008.09.05 10:29 BlogIcon SuJa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 견찰은 미국 경찰처럼 무섭지 않아서 좋아요.

  9. 2008.09.05 14:08 BlogIcon croyd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뜻한 이웃이 되기 위해 이제 온수 대포를 쏘는 건 아닐까요? ^^
    그런데 첫번째 짤은 사진을 보며 예상되는 것과는 다른
    어떤 사연이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10. 2008.09.05 17:40 BlogIcon 소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생 경찰 볼일없다가.. 요 근래 두번이나 경찰서를 갔다 왔는데-_-
    한번은 만취상태에서... 이때는 경찰관들 참 친철하다고 생각했었고..
    한번은 촛불갔다가.. 이때는 참 뭐하다고 생각했었습니다.
    경찰 윗분들이야..정치색나는 거구..나머지 경찰관분들은(일선 파출소) 여전히 따듯하신 분들이 많은 듯 합니다.

    • BlogIcon rince 2008.09.07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저도 대부분의 경찰들은 좋은 분들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어떻게 해서든 승진하려고 애쓰는 견찰들이 전체 이미지를 망쳐 놓는 것 같습니다. ㅠㅠ

  11. 2008.09.05 20:00 BlogIcon jjo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아아아아~~~~주 훈훈해서 마지막 말이 그냥 팍 꼽힙니더...ㅠㅠ

  12. 2008.09.05 23:00 BlogIcon na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머는 유머일뿐 구속하지 말자.............유머는 유머일뿐 구속하지 말자...ㅋㅋㅋ

  13. 2008.09.05 23:52 BlogIcon MindEater™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번째 사진 정말 유머입니다~~ 하하핫...ㅠㅠ

  14. 2008.09.06 07:39 BlogIcon 은파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견찰.... 죄송 , 오타가....
    경찰 아자씨들 연일 수고가 많으십니다.
    높으신 양반때문에 더욱 그런것 같아요.... 첫번째 사진은 그분께 하는것 같은데요...^^

  15. 2008.09.06 21:20 BlogIcon 호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정말 절묘한^^;;;;;;;;;

    날씨가 조금 후덥지근한 면도 있어여~ 완연한 가을인것 같았는데 말이죠!
    샤워하고 멋진 주말밤을 즐겨야겠슴다. 간만에 영화도 좀보고^^
    rince님두 멋진 주말밤 보내세요오오오오오^^

  16. 2008.09.07 00:06 신고 BlogIcon 두리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웃기에는 참 답답한 상황입니다. ^^

  17. 2008.09.07 00:48 BlogIcon mep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곳 시골, 사람 몇명 살지도 않는 면 단위인데 경찰이 18명이나 상주하고 있습니다. 2개월 동안 지켜본 바로 그들이 하는일이라곤, 오후 5시 반쯤 식당에서 밥먹고, 순찰차에서 잠자는 것밖에 없더군요.

    우연찮게 같은 식당에서 경찰들과 같이 밥먹다 제가 일부러 일행에게 큰소리로 말하는 것처럼 "이런 촌동네에 뭔넘의 경찰XX 들이 이렇게 많지~" 했더니 경찰들 얼굴이 벌게지더군요. ㅎㅎ 도시는 모르겠는데 이런 시골은 정말 땡보직이죠. ㅎㅎ

  18. 2008.09.07 12:33 BlogIcon 재밍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경찰들의 노력과 수고, 사명감에 다한 업무수행의 모습을 여지없이 보여주는 훌륭한 포스팅이네요. 만세!

  19. 2008.09.07 16:53 신고 BlogIcon BLUE'nLIV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으라고 쓰신 글인데 한숨만 나온다능~
    견찰... 저도 오타요... 들에겐 지난 10년이 정말 잃어버린 10년이었겠습니다.

    추카해 견찰... 또 오타가 났에... 들아...

    • BlogIcon rince 2008.09.08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10년동안 거의 묵혀있던 국보법도 꺼내드는 모습이나, 합법적으로 도청하겠다며 목소리 키우는 국정원도 그동안 얼마나 답답했을까 싶습니다. ㅠㅠ

  20. 2008.09.07 22:17 BlogIcon 에너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절한 린스님^^

    남은 주말도 잘 보내세요!
    덕분에 또 시원하게 웃고 갑니다요~^^*

    • BlogIcon rince 2008.09.08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주말이 좀 짧게 지나간듯 하여 아쉬움이 크지만 그래도 또 추석이 다가오기에 즐거운 한주가 될 것 같습니다 ^^

  21. 2008.09.08 01:55 BlogIcon 마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 그러네요..첫번째 사진...어케 사람이 누워 있는데
    보고 그냥 지나치는지..

 «이전 1 ··· 630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