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rince Photo/Photo Works : 2011. 10. 31. 17:46





이런 창문에 예쁜 화분 하나 올려놓고 햇살을 쬐여주면 참 분위기 있을 것 같지만...
막상 해보면 엄청 귀찮겠죠? 

:)
 

'Photo > Photo Wor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렌즈씨, 왕따나무를 감금하다  (4) 2011.11.07
인연-연인  (8) 2011.11.04
Roller Coaster  (12) 2011.11.03
써니 day  (12) 2011.11.02
봄날은 간다  (10) 2011.11.01
  (6) 2011.10.31
알콩달콩 잘살자  (8) 2011.10.27
꽃 #2  (4) 2011.10.26
필리핀 별장  (12) 2011.10.25
  (6) 2011.10.24
적 (敵)  (0) 2011.10.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1.01 09:37 BlogIcon juanps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쯤 키우는 것도 좋을 듯 하네요.

  2. 2011.11.01 13:39 Kitt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예쁜 창틀엔 고냥이가 누워 햇볕을 쬐어 줘야 제맛.
    =^.^=

  3. 2011.11.02 09: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rince 2011.11.02 0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 동안 회사 사무실에서 조그마한 화분을 키운 적이 있는데 감성적으로 큰 도움이 되는 것 같더군요. 생각난 김에 하나 사서 다시 길러봐야겠습니다 ^^

 «이전 1 ··· 93 94 95 96 97 98 99 100 101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