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한 저녁 식사

Posted by rince Photo/Photo Works : 2012. 2. 20. 23:02




2012.2.19, 서초동 카나디안 랍스터


흔한 저녁 식사..
.
.
.
라고 말하고 싶지만
몇 년에 한 번 큰 맘 먹어야지나 먹을 수 있는 랍스터 요리


'Photo > Photo Wor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미도 가는 길  (6) 2012.03.06
한 잔의 대화  (8) 2012.03.05
애교  (8) 2012.02.24
살포시  (6) 2012.02.23
설레임  (12) 2012.02.22
흔한 저녁 식사  (8) 2012.02.20
그리드 걸 (Grid girl)  (6) 2012.02.18
풍물놀이  (2) 2012.02.17
뽀로로와 피카츄  (6) 2012.02.16
탈명확  (8) 2012.02.15
정찰  (6) 2012.02.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2.20 2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rince 2012.02.21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랍스터에 이어 킹크랩도 한 번 먹으러 가야겠습니다.

      와이프는 랍스터보다 킹크랩이 더 좋다고 하더군요.
      조만간 노량진 고고씽!!!~ ^^

  2. 2012.02.21 00:44 BlogIcon Shinluck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랍랍... 랍스터!!!
    아직 한번도 도전해보지 못한 요리로군요 ㅎㅎ

  3. 2012.02.21 18:40 BlogIcon 36.5 몽상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로 흔하지 않은것 같은데요. ^^;

  4. 2012.02.23 15:25 BlogIcon Kitt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나 가재를 먹을 때마다 참 묘한 느낌이예요.
    얘네들은 어떻게든 살아 보겠다고 수억 년에 걸쳐서 단단한 껍데기를
    진화시켰는데, 사람들은 그냥......

    뭐 그렇다고 딱히 봐주거나 하지는 않습니다만..... ㅋㅋ

 «이전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