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화이트 데이의 이야기 입니다.

연극 샤이닝 시티 (Shining City)를 관람하고나니 이미 시간이 많이 늦었고, 그 이유로 함 가볼까 했던 식당들 대부분이 식사가 안되네요. 시간은 늦어 배는 고픈데, 대부분이 고기집 아니면 술집이라 식사할 곳을 찾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결국 찾아 들어간 곳은 '마마 푸드 마켓'이란 곳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


멋지게 말하면 퓨전요리 집이고, 쉽게 말하자면 이것저것 다 파는 그런 가게입니다.
들어가보면 장소가 구역 여럿으로 나뉘는데, 어떤 곳은 포차 분위기가 나고 어떤 곳은 레스토랑 같고 그렇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식품 같아 보이는 저것들은 다 진짜...


라이브 공연도 하고 있던데 처음 안내받았던 자리가 너무 시끄러워서 그냥 나가려고 했더니, 조용한 1층으로 안내를 받았습니다. 음, 그곳이 더 깔끔하고 분위기도 좋더군요. 요즘 다이어트를 위해 금주와 육류섭취를 금하고 있다보니 자연스레 맥주도 시키지 않았고 요리만 시켰습니다.

첫번째 요리는 퀘사델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니건스에 가면 종종 먹던 건데...
그곳의 퀘사델라보다 양도 훨씬 많고 내용물도 다양해서 만족스러웠습니다.
가격은 물론 베니건스보다 저렴할테구요.

그리고 두번째 요리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콤한 해물 떡볶이 였습니다...
역시 둘이 먹기에 충분한 양이 나오네요.
해물도 많이 들어있고... 맛도 괜찮았습니다.

주문한 2개 요리 모두 성공적... ^^
화이트 데이 준비가 많이 부족했지만 그래도 음식의 맛이 좋아서 다행이었습니다.

위치는 콩나물에서 찾아서 표시해봤는데, 정확한지 모르겠습니다.
어느 식당을 들어갈까 워낙 돌아다녀서 헷갈리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콩나물



그리고 아래는 음식을 기다리고 있는...
사랑하는 와이프님!~ 보고 있는건 샤이닝 시티의 프로그램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Talk, Play, Love > T.W.Happines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밤샘 야근 그 결과...  (28) 2007.05.07
월남쌈  (16) 2007.04.23
계란덮밥  (10) 2007.03.28
물냉면  (12) 2007.03.27
간장 떡볶이  (4) 2007.03.27
마마 푸드 마켓 : 퀘사델라, 해물떡볶이  (6) 2007.03.24
골뱅이 비빔국수  (6) 2007.03.21
치킨까스 카레덮밥  (10) 2007.03.20
300 Piece 퍼즐 - 허브  (4) 2007.03.14
조폭마누라 returns - 뒤통수 가격, 감금  (6) 2007.03.13
주말 집에서 먹는 계란말이, 초밥~~♡  (16) 2007.03.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3.24 11:48 BlogIcon p,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랑하는 와이프님!~
    ㅠ_ㅠ



    이쁜 살앙 만드세요.

  2. 2007.03.24 13:50 BlogIcon 개복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테리어가 참 예쁘네요...^^ 부럽습니다~

  3. 2007.03.25 01:07 BlogIcon 신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맛있었겠어요. ㅜ_ㅜ 저녁에 출출 하군요

 «이전 1 ··· 1307 1308 1309 1310 1311 1312 1313 1314 1315 ··· 231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