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덮밥

Posted by rince Talk, Play, Love/T.W.Happiness : 2007. 3. 28. 09:5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뉴명을 정확히 뭐라 해야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계란덮밥이 맞는건가? ^^;

약간 싱거웠던거 같기도 하나...
역시나 맛있게 먹었던...

지난 주말에 해주신 와이프님 요리랍니다...

'Talk, Play, Love > T.W.Happines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섬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12) 2007.05.10
바다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8) 2007.05.09
하늘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20) 2007.05.08
밤샘 야근 그 결과...  (28) 2007.05.07
월남쌈  (16) 2007.04.23
계란덮밥  (10) 2007.03.28
물냉면  (12) 2007.03.27
간장 떡볶이  (4) 2007.03.27
마마 푸드 마켓 : 퀘사델라, 해물떡볶이  (6) 2007.03.24
골뱅이 비빔국수  (6) 2007.03.21
치킨까스 카레덮밥  (10) 2007.03.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3.28 13:16 BlogIcon rainydol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 저는 지난 주말 점심때 브런치를 해준답시고 베이컨, 햄, 계란만 대충 내놨다가 맞았습니다. ㅠ_- 한국사람은 역시 밥이 최고에요~

  2. 2007.03.28 13:47 BlogIcon 루돌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 잘하시는 분들 보면 참 신기해요 ㅠㅠ

  3. 2007.03.28 13:47 익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2007.03.29 01:22 junki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멋진 와이프님을 두신 rince 님이 너무 부러워요 ㅠ.ㅠ
    전 매일 해먹는 요리가 거기서 거기더라구요. ㅠ.ㅠ 공연은 잘 끝냈습니다1! 패닉 상태도 이제 조금은 극복했구요 ㅋ

    • BlogIcon rince 2007.03.29 09:24  댓글주소  수정/삭제

      공연은 성황리에 끝났겠죠? ^^
      축하드려요...

      패닉상태도 벗어나셨다니 좋은 컨디션 계속 유지하시길~ ^^

  5. 2007.03.29 10:24 BlogIcon 루미넌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췌~ 우리 마님도 요리 잘하신다구요..
    비행기타고가서 만나야 하는게 문제지..ㅠㅠ 부럽삼..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전 1 ··· 1300 1301 1302 1303 1304 1305 1306 1307 1308 ··· 231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