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샘 야근 그 결과...

Posted by rince Talk, Play, Love/T.W.Happiness : 2007. 5. 7. 14:53



밤샘 야근의 결과물을 제출하고...
퇴근을 하려 골목에 주차해 놓은 차로 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대문 구청장님께서...
쪽지를 남겨주셨네요...

"4만원 입니다."


밤샘의 결과가 이건가... 하아...
기분이 쳐질뻔 했으나...
.
.
.
.
.
.
.
.
.
.
.
.
.
.
집 냉장고에 붙어 있는 포스트 잇 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와이프님이 준비 해 놓은 해물파전 맛나게 먹고 피곤을 한방에...

흥, 그깟 4만원!!!
나에겐 와이프님이 있다구~~ ^^v

'Talk, Play, Love > T.W.Happines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삶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4) 2007.05.15
몰디브의 시선으로 본 그녀  (10) 2007.05.14
섬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12) 2007.05.10
바다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8) 2007.05.09
하늘의 시선으로 본 몰디브  (20) 2007.05.08
월남쌈  (16) 2007.04.23
계란덮밥  (10) 2007.03.28
물냉면  (12) 2007.03.27
간장 떡볶이  (4) 2007.03.27
마마 푸드 마켓 : 퀘사델라, 해물떡볶이  (6) 2007.03.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5.07 15:47 신고 BlogIcon 잉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하하핳;; 염장이군요;;;;

  2. 2007.05.07 17:07 BlogIcon 강자이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그에 '신혼이야기'............
    결국 염장글이 확실하네요^^ㅋㅋㅋ

  3. 2007.05.07 17:07 BlogIcon 마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방님 속을 꿰뚫어 보고있는 마눌님의 천공신기에 가까운 센스~~ 피곤아! 사라져라~~

  4. 2007.05.07 17:09 BlogIcon H.K.KI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염장.ㅠ_ㅜ

    당했군요.....

    부러워요

  5. 2007.05.07 21:49 BlogIcon p,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2 Bomb급이구려 ㅠ_ㅠ 오래오래 영원히.

  6. 2007.05.07 23:28 BlogIcon seeva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이런게 행복이란 거죠? 밤샘에 주차딱지가 한방이군요~

    • BlogIcon rince 2007.05.08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골목에 한 4번정도 세웠는데, 아무런 문제 없었거든요. 아.. 여긴 단속 안하나보다 했는데, 그동안 운이 좋았었나봐요... 사실 단속지역이란게 더 이상한 곳인데... ㅠㅠ

  7. 2007.05.08 10:07 BlogIcon 루미넌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백까지 쏴주셔서 얼른 타고왔건만..
    염장포스팅이라니.. 좌절입니다..ㅠㅠ
    부럽슴다~ㅎㅎ

    • BlogIcon rince 2007.05.08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눌님께서 제주로 옮기시는건 불가능한 상황인가봐요?
      좋은 사람과 떨어져 있는것도 참 못할 일일텐데..

  8. 2007.05.08 12:59 BlogIcon 달룡..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저도 과태료에 자동차 보관료까지..ㅎㅎ 한번에..9마넌이 나간적도 있었네요.ㅎㅎ

  9. 2007.05.08 17:02 BlogIcon p,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 저자렌지에 민철씨를 데우는 일은 없기를 키득.

  10. 2007.05.08 23:32 BlogIcon p,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랑해!!!'도 아니고 '사랑해???' ㅠ_ㅠ 뭐, 연상도 좋으니 츠자 한분 소개를. 흐흐.

    • BlogIcon rince 2007.05.09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 제가 태어나서 한번도 소개팅 주선을 해 본적이 없어요. 안해주려고 하는건 아닌데 사람과 사람을 연결시켜주는 재주가 없나 보니다.

      그리고 !!!가 맞아요 ㅎㅎ
      해피한 하루하루!~

  11. 2007.05.10 03:36 양마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헛!~
    저두 예전에 서대문구청장님께 쪽지를 받아봤다는... ㅎㅎ

  12. 2007.05.28 00:27 BlogIcon 이현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잇힝~ 부럽습니당~

 «이전 1 ··· 55 56 57 58 59 60 61 62 63 ··· 124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