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Directed By 조범진

Cast
류승범  :  아치 (Voice)
임창정  :  씨팍 (Voice)
현영  :  이쁜이 (Voice)
신해철  :  보자기 킹 (Voice)
서혜정  :  정보국 국장 (Voice)
이규화  :  정보국 부국장 (Voice)
오인용  :  일심파 (Voice)
이경규 

제목에서 자연스레 느껴지듯 절대 성인을 위해 만들어진 애니메이션. 이전에 만들어진 성인용 애니메이션과 마찬가지로 흥행에서는 참패를 하긴 했지만 그래도 가능성을 보여준 애니메이션입니다. 다소 지저분하지만 독특한 소재의 선정도 좋았고, 스피디하고 역동적인 화면들도 수준급이지요.

영화의 실패원인은 비주류, 혹은 마니아들에 맞춰져 있어서 이 영화에 흥미를 가질만한 시장 자체가 너무 작았던게 아닐까 싶습니다. 전국 극장 관람객수가 10만 7천여명 정도였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의 시대적 상황을 설명하면서 영화는 시작됩니다. '지구의 모든 에너지가 고갈되어 인간들이 배변으로 새로운 에너지를 탄생'시켰다는 설정... 앞에서도 말했지만 참 지저분하지만, 독특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인을 타켓으로 하고 있다보니, 욕설도 끊이지 않고, 사지절단은 기본에, 간혹은 에로틱한 장면들도 나옵니다.

주인공인 '아치'와 '시팍'의 목소리는 류승범과 임창정이 각기 맡았고, 이쁜이 목소리는 현영이 맡았습니다. 류승범의 욕설은 왠지 맛깔스러움이 좀 부족했던 것 같아 아쉬움이 남고, 임창정은 본래 목소리가 아니라 살짝 변형을 준 목소리로 녹음을 했더군요. 영화가 끝난후에야 임창정의 목소리 인줄 알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영의 목소리야 워낙 독특하다보니 한번에 알아들을 수 있을뿐 아니라, 저급스럽고 싼티나는 '이쁜이' 캐릭터와100% 싱크로율을 자랑합니다. 워낙 캐릭터와 현영의 목소리가 잘 어울리다보니 아래 장면을 볼때 '현영'이 벗은게 아닌가 하는 착각까지 들었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자기 갱단의 두목인 '보자기 킹' 목소리는 '신해철'이 맡았는데 목소리는 어울리지만 목소리 연기는 영 안되네요. 너무 어색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 중간 중간에는 배변을 장려하는 공익광고들이 나오는데요. 이때 광고속 목소리는 이경규의 목소리입니다. 목소리 까메오 정도로 봐야 할까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쉬움을 찾는다면 뒤로 갈수록 액션씬들이 너무 길고 늘어진듯한 느낌이 듭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줄기차게 총질을 해대다보니 지겹기까지 하더군요. 영화의 호흡조절이 좀 부족했던게 아닌가 싶습니다.



   COMMENT 1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