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자구요 1057 : 급훈 40선

Posted by rince Just for Fun Ⅱ/1001-1100 : 2008. 3. 4. 17:54



새 학년, 새 학기를 맞이하여 급훈 40선을 준비해봤습니다...
제 학창시절에는 기껏해야 "근면, 성실, 노력" 정도였는데 말이죠 ^^;


1. 명언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50분은 길지만 3년은 짧다
오늘 흘린 침은 내일 흘릴 눈물
포기란 배추를 썰때나 하는 말이다

3년이 짧긴.. 저건 개구라죠 ^^; 참, 전 아직도 잘때 침 흘려요..



2. 감시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엄마가 보고 있다.
지켜보고 있다.
지켜보고 있다.
창 밖의 선생님

얘들아.... 이제 곧... CCTV도 달릴거란다...




3. 최면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칠판은 섹시한 남자다
나도 쓸모가 있을걸
미남은 공부를 좋아해

쓸모없는 사람은 없겠지만, 칠판이 섹시한 남자로 보일 확률은.... 글쎄...



4. 실용주의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십분 더 공부하면 내 남편 직업이 바뀐다
10분 더 공부하면 마누라가 바뀐다
대학가서 미팅할래, 공장가서 미싱할래?
티코탈래? BMW탈래?

2MB 명박이 (MB Lee) 정부에 가장 적합한 급훈이 아닌가 싶습니다. 좀 씁쓸함이 생기는 급훈입니다. 그나저나 마누라가 바뀌면... 그건 스와핑??? ^^;



5. 약속, 각오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가있어!! 우리 마음속의 천한것!!
잠자는 놈 눈을 뜬다, 떠드는 놈 입 닫는다, 야자 튄 놈 발병난다, 반항한 놈 매 맞는다
특공대 정신으로

개인적으로 해병대 정신, 특공대 정신 그런거 싫어라 하지만 각오는 보기 좋네요 ^^



6. 무한도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한도전
좋아! 가는거야~

젊은이들의 도전하는 모습만큼 아름다운게 있을까요? 무한도전!!




7. 내리사랑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희들 모두 내 아들이었으면 좋겠다
아침 먹고 오세요

모두 내 아들이었으면 좋겠다.... 아무래도 선생님이 쓰신 급훈 같지요? 교권이 무너져 내리는 가운데서도 저런 생님이 계시다는게 희망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나저나 아들 많으면... 등록금 대기 힘들텐데...



8. 지역주의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2호선을 타자
한국은 16강 진출, 우리는 서울권 진입

2호선을 타자는 말은 아무래도 서울 지하철 2호선 역세권 근처에 있는 대학을 가자는 말 같지요? 어디를 가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어떤 사람이 되느냐가 중요한거겠죠.



9. 감탄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미술

아!~




10. 4행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주정복 : 우리는 주말에 정석을 복습한다
한우갈비 : 한마음으로 우리는 갈수록 비상한다

비상한 녀석들이로군요 ^^



11. 질책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라고 보낸 학교가 아닐텐데?
네 성적에 잠이 오냐?

쉬는 시간, 점심시간 빼면 늘 졸려야 제대로된 학창생활! ^^



12. 현실도피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우지 말자
항상 즐거운 우리반~(야자 즐~)

장학사라도 오면 난리 날거 같은데요? 배우지 말자, 야자 즐! 이라니 ^^;



13. 기타

ㅁ 경고형 : 위험, 올라가지 마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스팸형 : 스팸으로 대동단결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인생은 한방! : 올인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우리는 팬클럽 : 동방신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떡밥형 : 여기말고 칠판봐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글로벌 인재형 : 동포사랑, 국가경영, 세계정복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봉사형 : 배워서 남주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토론형 : 어떻게 생각하냐?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ㅁ 현실안주 : 무사히 졸업하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3.04 18:1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쩔어요 웃다가 질식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2008.03.04 18:34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웃다가 죽는줄 알았어요 ㅋㅋㅋ

  3. 2008.03.04 19:31 BlogIc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우지 말자'에 금이 가있네요, 누가 저런건지는 짐작이 갑니다

  4. 2008.03.04 19:53 BlogIcon 카카달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오랜만에 보니까 X나 웃기네요 *^^*
    예전에 그런 급훈이 생각나네요.
    3반 급훈 : 세계정복
    4반 급훈 : 3반 정복

  5. 2008.03.04 21:30 BlogIcon 에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건 학생들 자율적으로 짓는 건가요...? 기발한게 많네요 ㅋㅋ

  6. 2008.03.04 22:20 BlogIcon 호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성적에 잠이오냐?
    ㅋㅋㅋ

  7. 2008.03.04 22:54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 아 급훈들 너무 귀여워요~
    지켜보고 있는 선생님 사진 완전 압박 ㅠ
    여기말고 칠판봐라 ㅋㅋㅋ

  8. 2008.03.04 23:08 BlogIcon 까칠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급훈 정리 한 번 하셨군요...ㅎㅎㅎ 트랙백 걸고갑니다.

  9. 2008.03.04 23:25 BlogIcon 비트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말고 칠판봐라는 완죤 상대의 심리를 꿰뚫는 급훈이군요. 대단+_+b

  10. 2008.03.04 23:38 BlogIcon 그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급훈 정할때 참고 하겠습니다

  11. 2008.03.05 00:00 BlogIcon 불멸의 사학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급훈의 서체는 궁서체가 주류를 이루고 있네요...

    특히 급훈 뷁같은 경우는 획의 아름다움과 여백의 미를 느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12. 2008.03.05 04:43 BlogIcon 강자이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성적에 잠이오냐..ㅋㅋㅋ 고3이 보면 웃기지만은 않을듯;;

  13. 2008.03.05 13:33 BlogIcon 이정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장난스런 급훈이 정말 있긴 있는 모양이군요.

  14. 2008.03.05 17:20 양마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말고 칠판봐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5. 2008.03.05 18:49 신고 BlogIcon Yasu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0분 더 공부하면 마누라가 바뀐다. <- 천잰데?

  16. 2008.03.05 22:35 한심하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이 아니라 기계를 만드는 한국사회.
    저렇게 무서운 각오로 공부해봤자 나중에 도둑년놈이 되거나 그 도둑년놈에 지배 당하는 노예가 되느냐의 선택 밖에 없는데...
    돈 있다고 조기유학 가봤자 양놈 사회의 하층민을 못 벗어나고.

 «이전 1 ··· 40 41 42 43 44 45 46 47 48 ··· 10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