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씨의 황금시대 - 연극

Posted by rince Culture Review/Others : 2008. 4. 19. 22:41



사용자 삽입 이미지


4월 18일, 대학로 예술마당에서 '민자씨의 황금시대'를 보고 왔습니다. 이번 연극 관람은 블로그 코리아서 진행한 이벤트([이벤트] 연극 ‘민자씨의 황금시대’에 초대합니다)에 당첨되어 다녀올 수 있었습니다.

'늙은 창녀의 노래'를 마친 양희경씨가 차기작으로 선택한 연극 '민자씨의 황금時代'는 순탄치 못한 가정 환경에서 자란 까칠한 딸 '미아 (심이영 役)'와 캬바레 가수로 10년만에 딸을 다시 찾아온 철부지 엄마 '민자 (양희경 役)'간의 갈등과 애증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진행됩니다.

자칫 신파로 빠질 수 있는 흔한 주제임에도, 적재적소에 배치된 잔잔한 웃음과 누구나 예상하던 진행을 뛰어넘는 급반전(?)으로인해 '민자씨의 황금시대'는 자신만의 독특한 색을 가진 연극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억지 웃음을 강요하지도 않고, 강제로 눈물을 유발하려 하지 않는 '심심'하면서도 '심심'한 연출이 돋보인다고 해야할까요. 자극적인 조미료들 사용하지 않으며 수수하고 깊은 맛을 내는 맛집을 찾은 것 같은 기분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민자씨의 전성시대 프로그램지



ps. 블코 덕분에 즐거운 생일 전야가 될 수 있었습니다.
다시 한번, 좋은 기회를 주신 블코의 '이벤트 당첨' 고맙습니다!!!


공연정보공연명 :  민자의 전성時代 (원제 - 당신의 의미)
김경익 연출 / 김태형 작

출연
캬바레 가수, 철부지 엄마 '민자' - 양희경
저렴한 은갈치, 캬바레 '남실장' - 최명경
까칠한 이쁜 딸 '홍미아' - 심이영
시인을 꿈꾸는 청춘 '강철수' - 김영준
세탁소를 꿈꾸는 가수 '사라' - 윤인조

공연기간 : 2008. 3. 6 ~ 4.27
공연시간 : 평일 8시, 토요일 3시, 일요일 3시 (월요일 휴관)
공연장소 : 대학로 예술마당 2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4.20 04:27 BlogIcon 기차니스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킹굿 재밌으셨겠어요!

  2. 2008.04.20 08:37 BlogIcon 해피홍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블로그코리아에서 당첨되서 목요일에 보고왔습니다.
    잔잔한 재미가 있는 연극이였죠 ^^

    • BlogIcon rince 2008.04.21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코에서 참 좋은 기회를 마련해줘서 고맙다는 말 밖에 안나오네요. 정말 잔잔하면서도 재미있고, 가족의 소중함을 알려준 연극 같아요 ^^

  3. 2008.04.20 09:20 BlogIcon 리치타이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벤트 당첨 ㅊㅋㅊㅋ!

  4. 2008.04.20 23:38 BlogIcon she-devi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일도 축하축하 >_<)/

  5. 2008.04.21 06:30 신고 BlogIcon jjo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시간 되셨겠어요..
    생일 축하해요~
    지방에 있는 저로서는 아예 이벤트는 응모도 안한다죠..ㅎㅎ
    risce님 제 당첨 티켓을 가져 가신게로군요^^.....(뭐라고? 응...-_-;;)

    • BlogIcon rince 2008.04.21 1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슬슬 나이가 들어가니까... 생일의 의미가 퇴색되는거 같아요. 그닥 즐거운거 같지 않은거 같기도 하구요 ^^; 하지만 축하 받는건 너무너무 기쁘네요~

  6. 2008.04.21 08:22 BlogIcon 좀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리뷰를 가장한 생일 홍보군요.. ^^
    생일 축하합니다..

  7. 2008.04.21 12:42 BlogIcon 도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심심하면서 심심하지 않은 연출이라고 하니 저랑 딱 맞는 것 같군요.

    • BlogIcon rince 2008.04.21 1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심심'하면서도 '심심'하지 않기도 하고
      '심심'하면서도 '심심(深深)'하기도 합니다. ^^;

      도아님께도 맞는 작품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8. 2008.04.21 12:54 BlogIcon 마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그렇치 않아도 뭐 볼거 없나 했었는데..잘됐습니다.
    음음..그렇고..자아..생신 감축드리옵니다..^^

    • BlogIcon rince 2008.04.21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생일 축하 고맙습니다!!!~
      연극은 일부러라도 자꾸 봐야할거 같습니다. 한 작품을 올리기위해 노력하는 그들이 참 멋지더군요.

  9. 2008.04.21 13:14 BlogIcon GoldSou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급반전! 엄마가 많이 아픈줄 알았는데, 예상을 뒤엎는 유쾌한 반전이였어요. :)

    • BlogIcon rince 2008.04.21 18: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정말 그 부분은 예상치 못한 반전이었어요. 만약 예상대로 진행됐다면 진부했다라고 리뷰를 적지 않았을까 싶네요 ^^

 «이전 1 ··· 758 759 760 761 762 763 764 765 766 ··· 23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