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자구요 969 : 밝히는 남자

Posted by rince Just for Fun/901-1000 : 2007. 10. 29. 12: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마속을 밝히는 남자... 강동원...
실망이에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前 문화관광부장관 이창동 감독과 '밀양'의 히로인 전도연씨의 사진입니다.
칸 영화제에 참석한 수 많은 사람들 앞에서 이창동 감독이 밝히는 줄 알고 깜짝 놀랐답니다... ^^;

관련 웃자구요웃자구요 213 : 손을 대지 마십시오, 작업실패
웃자구요 741 : 손버릇 나쁜 녀석들
웃자구요 715 : 그런 말도 안되는 표정을...
웃자구요 830 : 손버릇 나쁜 녀석들 2
웃자구요 846 : 손버릇 나쁜 녀석들 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10.29 12:21 BlogIcon 강자이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동원의 표정에서 애절함이 묻어나는군요^^

  2. 2007.10.29 12:30 BlogIcon 말씀하시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창동 감독님 참 흐믓해 하시는걸요 ㅎㅎ

  3. 2007.10.29 12:44 BlogIcon 금요일이야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단 애드센스에.. 가슴명찰 이라는 광고가 눈에 더 들어와요. ㅎ
    이제 구글에선 이미지로도 키워드를 뽑아내나봐요; ( 그래서 클릭ㅋ )

    • BlogIcon rince 2007.10.29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 태그에 제가 '가슴', '슴가'를 넣어뒀기 때문 아닐까요? ^^;;; 주물럭 고기도 나와야 정상인데.. 헤헤...

  4. 2007.10.29 14:15 BlogIcon zizi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ε` ) ♪~(´ε` ) ♪~(´ε` )

 «이전 1 ··· 954 955 956 957 958 959 960 961 962 ··· 231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