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포스팅 한 "구글수표 매입 : 유쾌하거나 혹은 불쾌하거나 - 국민은행 vs 하나은행"에 재미난 익명 댓글이 달렸습니다.



태어나서 "까칠하다"는 말도 처음 들어 재미나기도 했거니와, 실제 까칠하지도 않기에 (물론 제 생각) 그냥 웃어 넘기려고 댓글도 가볍게 "고맙다"고 달았습니다. 그런데 답글을 달자마자 이상한 느낌이 팍 오더군요. 설마설마 하면서 어드민 페이지에서 댓글의 IP를 확인해봤습니다.



 
그리고 확인한 IP를 Whois 에서 검색해봤습니다...


(주)하나은행 ㅠㅠ




어머나 신발



하나은행 직원분께서 친절히 제 블로그에 방문하셔서 이해심을 기르라고 충고해주신거네요.
하나은행 고객센터에 민원을 넣을 예정입니다. 넣었습니다.

이사태에 어떻게 생각하는지...
안으로 팔이 굽는다지만, 고객에게 이렇게 응대해도 된다고 교육시킨걸까요?

민원을 넣고 공식적인 답변을 기다려보지요.
아참, 국민은행 고객센터에는 어제 친절하게 설명해주신 직원분을 칭찬하는 글을 접수할 예정입니다. ^^  했습니다.

사람의 육감, 직감이라는게 참 무서운 것이네요.
아니길 바랬습니다. 저의 괜한 엉뚱한 상상이길 바랬습니다.

하지만 '하나은행'이라는 기관명이 뜨는걸 보는 순간 실망스럽고, 씁쓸해지네요.


더하는 글 1. 아래는 하나은행에 민원 넣은 내용입니다.

2월 18일에 올린 첫번째 글 : http://www.i-rince.com/2512830
2월 19일에 올린 두번째 글 : http://www.i-rince.com/2512833

을 읽어보시고 하나은행의 공식적인 답변을 기다립니다. (메일)
그리고, 그럴 의사가 있으시다면 사과도 함께 받았으면 좋겠군요. (전화사절, 직장)



더하는 글 2. 구글수표 매입 : 유쾌하거나 혹은 불쾌하거나 - 국민은행 vs 하나은행 에서 언급한 친절했던 국민은행 담당자분을 칭찬하는 내용을 국민은행 고객센터에 접수했고, 아래와 같은 답변이 왔습니다. 몇시간 먼저 고객센터에 불만을 제기한 하나은행은 연락없구요. 2009.02.19.- 19:38 현재.



더하는 글 3. 주말이 지나고 화요일이 되었는데 하나은행 측의 무대응으로, 고객센터에 다시 전화를 걸어 VOC 처리현황 문의 전화를 했습니다. (2009.02.24 16:59)



관련링크
최초 문제제기의 글 : http://www.i-rince.com/2512830
그에 붙은 댓글 : http://www.i-rince.com/2512830#comment382218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9.02.19 21:47 BlogIcon 가루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까 도시락이야기인데 그 버그부분이 로그인한후 url 패킷조회해서 그거따서 도시락아이디넣으면

    아이디/가입일/핸드폰번호/기기명
    뜨는거였거든요? 지금은 패치됫지만

    그거올리니 KT 건물떴어요 ㅡㅡ; 이게 코리아텔레콤/매가패스 isp가아니라 KT/혹은 KTF솔루션개발팀쪽이였나봐요 여튼 '넌 뭘바라고 이글 쓴거다이글쓸빠에다른걸하겟다' 라고 말해서 좀 어이가 없어서;

    미성년자라 비자쓸려면 하나비바카드써야되는 정말은행이 저질이군요 ㅡㅡ

    저도 엣날에 환전하러 국민은행갔는데 일반업무아닌 환전/기업/대출 쪽가면(보통나누죠) 나이젊거나 그러면 지들끼리 웃어요 저도 그다음 부터 거래끊었음;(제블로그어딘가있었죠이건)

    폰이라 띄어쓰기 무시해서죄송하구요 저도 한번 이런경험 있어서 계속 방문해 봅니다

  3. 2009.02.19 21:49 BlogIcon 가루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ps. 그인간 구글링하니까 골프채구매하고 쇼핑하고 할껀 다하더군요 회사에서 -.-;

  4. 2009.02.19 22:15 BlogIcon greenfro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말 한마디가 천냥 빚을 갚는군요 ~
    항상 놀러 와서 웃고 하루를 시작했는데 오늘은 하나 배워서 갑니다 ^^

    • BlogIcon rince 2009.02.19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고객의 접점에 있는 직원들의 서비스 마인드가 참 중요해보입니다. 사실 국민은행 담당자분은 조금 더 몇마디 추가해서 설명해주신거 뿐인데...참 고맙더라구요 ^^

  5. 2009.02.19 22:16 BlogIcon 러블리미니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대됩니다. 하나은행의 답변이 +_+

  6. 2009.02.19 22:59 BlogIcon 두아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표환전할때 그 담당자가 내가 바로 그넘이다! 하면서 댓글을 달았나 봅니다;;

  7. 2009.02.19 23:16 BlogIcon 호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은행은 국민은행!!!

  8. 2009.02.19 23:42 BlogIcon T.W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예전에 중학교를 안다닌 적이 있었는데 하나 은행에서 구좌 만들려다가
    청소년증이 정식 신분증이 아니라고 내보내더라고요...

    그때는 어떻게 따져서 만들기는 했지만 그 분이 아직 은행에 계셔서 그 지점은 왠만하면 안가요;;

    • BlogIcon rince 2009.02.20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번 떠난 고객이 다시 돌아가려면 정말 큰 계기가 있어야지요... T.W님도 참 안 좋은 기억을 갖고 계시겠네요.

  9. 2009.02.20 00:18 신고 BlogIcon Yasu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 걸렸네요. ㅎㅎ

  10. 2009.02.20 00:40 BlogIcon KAIC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습이군요 -_-;;

    • BlogIcon rince 2009.02.20 2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객센터 접수 이틀째...
      무대응 하나은행도 대단합니다.

      주말에 연락 올 일은 없을테고...
      월요일날 다시 기다려봐야겠습니다.

  11. 2009.02.20 00:49 BlogIcon 너른호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쩌자고 저런 짓을...;;;

    물론 자신의 회사를 아끼니까 욱! 할 수도 있지만... 그래도 저러면 더 곤란해질텐데 말이죠;
    저도 이런 경우를 한번 당해본 적이 있어서, 댓글이 약간 이상하면 IPWHOIS부터 찍어보는 습관이 생겨버렸습니다-_-

    • BlogIcon rince 2009.02.20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앞으로 가급적 조회안해보려구요.......(라고 맘 다짐을 해보지만...내용에 따라서는 궁금해서 해볼지도) 괜히 더 속상하네요.

  12. 2009.02.20 01:24 BlogIcon NELL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재미있는 경우네요. rince님의 '웃자구요' 카테고리와 너무 어울립니다. 저도 하나은행과 하나카드에 안 좋은 추억이 있어서 트랙백 하나 겁니다. 결과가 궁금합니다. 좋은 결과 있길 바래요.

  13. 2009.02.20 02:51 BlogIcon A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웁스~

  14. 2009.02.20 13:44 BlogIcon 준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행도 정권이 하던짓 따라가나요...... 예전에 한나라당 알바사건이 막 떠오르네ㅣㅣㅣ

  15. 2009.02.20 15:32 BlogIcon 덱스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나 신발...

  16. 2009.02.20 15:33 BlogIcon 미스태평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념없군요... 그런 마인드로 고객을 대하다니!!
    창구에서는 온갖 간드러지는 목소리로 고객을 대하고 뒤에선 이런 식으로 뒤통수를 치다니!! 어이없군요~ 분노할만 합니다.

  17. 2009.02.20 15:55 er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 "이해심" "까칠" 운운하며 깐죽이는게 영 불편하군요. 어디서 훈계질인지...
    타 은행 직원과 기본적인 고객응대 태도가 비교되는 마당에 책상위에 다리 올려놓은 자세라니..ㅉㅉ
    사과와 성찰의 타이밍에 이렇게 불쑥불쑥 도발하는 사람들의 심리상태가 정말 궁금합니다.
    '세상'사는데 '이해심' 많고 '까칠'하지 않은 직원이 하나은행엔 적어도 2명 계시다는 사실 확인하고 갑니다.
    민원 결과 꼭 알려주세요.

    • BlogIcon rince 2009.02.20 2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우선 다음주까지는 기다려봐야 할 것 같습니다.
      끝내 다음주까지도 결과가 안오면 3번째 포스팅으로 넘어가야 할 것 같네요.

  18. 2009.02.20 20:34 BlogIcon logi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성지순례 잘 다녀왔습니다. 노여움 푸시구요.. 근데 그 하나은행 관계자넘 닉넴이 rmsja <==요건데 이게 한글로 쓰면 그넘이네요 ㅋㅋㅋ 그넘도 인정했는가 봅니다. 그때 그넘이라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9. 2009.02.24 13:38 BlogIcon 레이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hois를 ip추적을 하면 다 나오는 군요. 까칠한 생각 하나가 세상을 부드럽게 만든다는 어느 블로거의 명함이 생각 나는군요.

    • BlogIcon rince 2009.02.25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정IP 대역을 할당받아 사용하는 기관의 경우에는 어느정도 이렇게 파악이 되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정확하지는 않지만 어느정도 예상은 된다고 봐야할거 같습니다. ^^

  20. 2009.02.26 14:45 안티하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래 하나은행이 유독 CS가 형편없지요. 저도 주거래 은행 했다가 된통 당해서 바꿨답니다.
    하나은행은 부자를 상대 해서 커진 은행인지라 원래 좀 그럽디다. VIP만 고객으로 보고 나머지는 들러리로 보고.
    가장 핫바리 시중은행주제에 눈만 높아요.

    • BlogIcon rince 2009.03.02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군요. CS가 특히 엉망인가봅니다.
      답변을 받았는데, 정말 불만족스럽더군요. 조만간 포스팅을 하려구요.

  21. 2015.05.19 20:07 vhdvhdWK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하나은행에 된통 당하고 검색해보니 이런 글이 똬악.. 경악을 금치못하겠네요.
    하나은행 평생 이용 안할랍니다. 메이져도 아닌 은행이 메이져 흉내라니..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 52  다음»